제주항공, 올 여름 휴가철 '대박'
상태바
제주항공, 올 여름 휴가철 '대박'
  • 정혜선 기자
  • 승인 2017.09.25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적 LCC 항공사중 7`8월에 186만명 수송, 두달 신기록 수립
 

올 여름 휴가철에 제주항공이 '대박'을 친 것으로 나타났다.

국적 LCC(저비용항공사) 가운데 최초로 보유 항공기 30대 시대를 연 제주항공(대표이사 최규남)은 올 여름 7~8월 여객수송 실적에서 신기록을 수립했다고 25일 밝혔다.

제주항공은 지난 7월 91만9000명, 8월 94만5000명 등 2개월간 총 186만4000명을 수송했다. 평균탑승률은 93.3%로 나타났다. 이는 ‘역대급’ 기록으로 최고를 기록했던 지난해 같은 기간 160만9000명 보다 15.8% 증가한 수치이다.

제주항공은 지난 2014년 7~8월 여객수송 실적에서 처음으로 100만명을 넘어선 이후 2015년 131만8000명, 2016년 160만9000명, 올해 186만4000명 등 해마다 최고기록을 갈아치우고 있다.

이 기간 동안 국내선 6개 노선의 이용객수는 79만5000명으로 집계됐다. 국내선에서는 김포~제주 노선 44만7000명, 부산~제주 노선 16만4000명 등의 순이었다.

국제선 이용객수는 106만8000명이었으며, 국가별로는 일본노선이 가장 많은 여객을 수송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밖에 미국령 괌(8만1000명)과 사이판(5만4000명), 태국 방콕(8만명), 베트남 다낭(4만2000명) 등 휴양지 노선의 여객 수가 많았다.

이 같은 여객수송 실적 증가는 지속적인 항공기 도입에 따른 신규취항과 증편 등의 공격적인 노선 운용을 통해 운송능력을 크게 키웠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제주항공은 지난 2016년 한 해 동안 약 860만명을 수송한 데 이어 올해는 연간 수송객수 1000만명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합리적인 운임과 편리한 스케줄을 선호하는 여행객이 증가하고 있다”며 “보다 편리한 여행을 위해 모바일을 통한 다양한 정보 제공 등 소비자의 편익을 높이는데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