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명절 승차권 예매율 34% 기록 10월 2~3일 하행선 가장 붐벼
상태바
추석 명절 승차권 예매율 34% 기록 10월 2~3일 하행선 가장 붐벼
  • 문장훈 기자
  • 승인 2017.08.30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레일, 예매 후 남은 승차권은 역 창구 등에서 판매
 

코레일은 29∼30일 실시한 '2017년 추석 명절 승차권 예매' 결과 총 공급좌석 374만석 중 127만석이 팔려 예매율 34%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올해 설 연휴 승차권 예매에는 총 152만석 중 93만석, 지난해 추석에는 199만석 중 104만석이 예매됐다.인터넷 예매는 255만석 중 110만석이 발매돼 43%, 창구예매는 119만석 중 17만석이 팔려 14%의 예매율을 보였다.

귀성객이 몰리는 10월 2∼3일 2일간 하행선 예매율이 64%, 귀경객이 몰리는 10월 4∼6일 3일간 상행선 예매율이 53%였다.

인터넷으로 예약한 승차권은 30일 오후 4시부터 내달 3일 자정까지 결제해야 하며, 결제하지 않은 승차권은 자동으로 취소돼 예약대기 신청자에게 우선 제공된다.

예매 후 남은 승차권(잔여석)은 이날 오후 4시부터 역 창구와 자동발매기, 홈페이지 또는 코레일 톡으로 구매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