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여름 해외 여행 최고 피크는 7월 28일 예상"
상태바
"이번 여름 해외 여행 최고 피크는 7월 28일 예상"
  • 민하은 기자
  • 승인 2017.07.24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투어, 해외여행수요 분석결과 1만4천명이 28일 출발, 동남아 지역 가장 많아
 

이번 여름성수기 해외여행수요는 7월 28일에 집중될 것으로 예상된다.

하나투어가 7월 25일부터 8월 7일까지 소위 7말8초라 불리는 여름성수기 기간 출발하는 해외여행수요를 분석한 결과, 전체 13만4천여 명 중 9.8%에 달하는 1만4천여명이 7월 28일 금요일에 해외여행을 떠나는 것으로 확인됐다. 그 뒤로는 7월 29일(8.4%)과 8월 2일(8.0%) 순이었다.

그리고 이 기간 해외여행수요가 집중된 지역은 동남아(41.4%)와 일본(25.5%), 중국(18.4%) 등 주로 비행시간 6시간 이내의 중단거리 지역이었다. 세 지역을 합산한 여행수요는 전체의 85.3%로 작년(84.6%)과 재작년(82.7%)에 비해 높았다.

동남아 여행지는 4~5일, 일본과 중국은 지역에 따라 3~5일 여정이 가장 일반적인 여행패턴이다. 인기출발일인 7월 28일과 29일이 각각 금요일과 토요일이라는 점을 감안했을 때 이번 여름휴가는 주말을 온전히 활용하는 짧은 여행이 대세를 이루는 것으로 분석된다.

10월 2일이 임시공휴일로 지정될 것으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는 바, 비교적 긴 일정의 휴가는 가을 추석연휴로 미루는 경우가 늘고 있는 것이다.

하나투어는 여름성수기에는 해외여행수요가 크게 증가하는 만큼 공항도 크게 붐빌 것이라며 특히나 올 여름엔 중단거리 지역에 여행객들이 몰리는 경향이 있는 만큼, 원만한 공항 수속을 위해 평소보다 30분에서 1시간 일찍 공항에 도착하는 것이 좋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