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에서 안내, 청소 로봇 만나면 인사하세요"
상태바
"인천공항에서 안내, 청소 로봇 만나면 인사하세요"
  • 이승호 기자
  • 승인 2017.07.21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 21일부터 인천 국제공항에 청소,안내로봇 각 5대씩 배치하
▲ 인천국제공항에서 테스트 중인 청소로봇의 모습. LG전자 제공

지난 2월 영종도 인천국제공항에서 공항 안내로봇 및 청소로봇의 현장 테스트를 시작했다. 테스트 중인 청소로봇의 모습. LG전자 제공

 LG전자는 21일 인천국제공항에 청소로봇과 안내로봇 5대씩을 배치하고 시범서비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배치된 안내로봇·청소로봇은 공항 곳곳을 돌아다니며 공항 이용객들에게 길을 안내하고 청소를 한다. 인천공항이 벌이고 있는 스마트공항 서비스의 일환이다.

 안내로봇의 경우 LG전자가 독자 개발한 음성인식 플랫폼을 탑재해 한국어 외에도 영어, 중국어, 일본어 등 4개 국어를 인식한다.

 이 로봇은 인천국제공항공사의 중앙 서버와 연동해 공항 이용자들에게 항공편 정보나 탑승구·편의시설·매장 등의 위치를 안내한다. 필요할 때는 목적지까지 로봇이 에스코트 해준다.

 청소로봇은 가정용 로봇청소기의 청소 능력, 자율주행, 장애물 회피 기술 등을 적용하면서 공항 환경에 맞춰 최적화했다.

 이 로봇은 공항 지도를 데이터 베이스에 담아 복잡하고 넓은 공항에서도 가장 효율적인 동선을 스스로 찾아 청소한다고 LG전자는 설명했다.

 LG전자는 작년 7월 인천국제공항공사와 로봇 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올해 2월부터 자체 개발한 로봇들을 공항에 투입해 현장 테스트를 벌여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