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주후 페인트 냄새 고통 줄어든다"유해 물질 생산 중단
상태바
"입주후 페인트 냄새 고통 줄어든다"유해 물질 생산 중단
  • 정혜선 기자
  • 승인 2017.07.04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광페인트등 5개 업체 유해화학물질 '크로뮴6가화합물'을 사용하지 않은 건축용 페인트 생산
 

올해부터 페인트 원료 가운데 유해화학물질 '크로뮴6가화합물'을 사용하지 않은 건축용 페인트가 본격 판매된다.

4일 환경부는 페인트 제조 5개사가 '크로뮴6가화합물'의 대체물질을 개발하고 올해부터 친환경 건축용 페인트를 생산, 일반대리점을 통해 공급하기 시작했다고 4일 밝혔다.

5개 업체는 지난해 '페인트 유해화학물질 사용 저감을 위한 자발적 협약'을 체결한 업체들로, 강남제비스코㈜, ㈜노루페인트, 삼화페인트공업㈜, 조광페인트㈜, ㈜케이씨씨 등이다.

이들 업체는 지난해 '크로뮴6가화합물'이 들어간 페인트를 2400여t 생산했지만, 올해부터는 생산을 전면 중단했다.

'크로뮴6가화합물'은 발암 등 위해성이 있는 금속성 무기물질로 색깔을 선명하고 오래 유지되도록 하는 기능을 위해 첨가된다.

이와 함께 앞으로는 유해화학물질 영업허가를 받지 않고 크로뮴6가화합물이 0.1% 이상 함유된 페인트를 판매할 경우 화학물질관리법에 따라 처벌을 받을 수 있다.

환경부와 페인트 업계는 앞으로 건축용 외에 공업용 등 특수용도의 페인트도 '크로뮴6가화합물'의 대체물질이 개발되는대로 단계적으로 사용제한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