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말실수 "文재인 당선되어야 호남몫 가져옵니다(?)"
상태바
박지원, 말실수 "文재인 당선되어야 호남몫 가져옵니다(?)"
  • 민하은 기자
  • 승인 2017.04.18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당 박지원 대표가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를 지지하는 듯한 발언을 해 현장에 있던 시민들을 당황하게 했다.

박 대표는 지난 17일 광주 동구 5·18 민주광장에서 열린 국민의당 광주전남 선거대책위원회에 참석해 "문재인이 (대통령에 당선)되어야 광주의 가치와 호남의 몫을 가져올 수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현장에 있던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 지지자들이 당황하며 '안철수'를 외치자, 박 대표는 곧장 "안철수가 되어야 한다는 것을, 일부러 한번 실수를 해봤습니다"라고 해명했다.

앞서 박 대표는 "안철수가 되어야 합니다. 문재인, 안됩니다"라는 말을 반복하고 있었다. 이 과정에서 박 대표는 후보자의 이름을 혼동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날 출정식에는 당 관계자와 안 후보 지지자 등 700여 명이 참석했다. 안 후보는 출정식 후반부에 직접 등장해 지지를 호소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