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T모바일
CES 2017, 50년만에 최대규모로 5일 개막 예정최신 기술트렌드 한 눈에 선보여, 글로벌 기업 3,800여개 업체 참가 예정, 850개 업체도 신규 참여
민경중 대표기자  |  ceo@sejongeconomy.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02  18:37:2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CES2017 라스베이거스= 세종경제신문 민경중 특파원] 

전 세계 기술의 흐름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CES 2017 행사가 50년만에 최대 규모로 3일(현지시각) 미디어를 대상으로한 언베일드 행사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막이 오른다.

 1월 5일부터 9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이번 CES 2017은 1967년 첫 전시회 이후 50주년을 맞아 순수 전시공간만 260만 평방피트에 달하는 최대 참가, 최대 규모로 진행된다.

CES 2017, 50년 역사를 통틀어 가장 규모가 크고 가장 다양한 행사

특히 이번 전시회에는 중국의 바이두 인텔리전트 시스템즈(Baidu Intelligent Systems), 빙(Bing) (C 스페이스), 카니발(Carnival Corp.), 컴캐스트 플랫폼 서비스(Comcast Platform Service) (C 스페이스), 이베이(eBay) (C 스페이스), 포뮬러 E(Formula E)등 850개 이상의 참가업체들들이 처음으로 참가한다.

   
 

 또 히스토리 채널(History Channel), 마그네티 마렐리(Magneti Marelli), 닛산(Nissan), 쑤닝(Suning), 스웩트론(Swagtron), 타임(Time) (C 스페이스), 트위터(Twitter) (C 스페이스), 샤오미(Xiaomi) 등도 처음으로 부쓰를 설치하고 자신들의 최신 기술트렌드를 보여줄 예정이다.

 신규 혹은 확장된 전시 및 시장

 특별히 새로운 시장으로 떠오르고 있는 신규 수면 기술 시장(Sleep Tech Marketplace)은 미국수면재단(National Sleep Foundation)이 1600 평방피트의 전시공간에서 10개 전시 업체가 참여해 불면증에 시달리는 소비자들을 향해 신규 제품을 선보인다.

 육아 및 어린아이들을 위한 베이비 테크(Baby Tech) 및 미용기술을 선보이는 뷰티 테크(Beauty Tech) 시장도 관심을 모으는 분야다.

 CES가 가장 자랑하는 전 세계 스타트업 기업들만 모아 놓은 유레카 파크 시장에는 지난해에는 500개 신규업체가 참여했으나 CES 2017에는 600개 이상의 신규업체가 참가할 예정이다.

   
 

 34개국 이상의 나라에서 온 전시업체들과 테크크런치(TechCrunch), 인디고고(Indiegogo), 삼성넥스트(Samsung NEXT), 미국국립과학재단을 포함한 여러 파트너들이 참여해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승부하는 벤쳐기업들과 신기술에 투자하려는 벤쳐캐피탈리스트간의 활발한 교류의 장이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CES에 새롭게 참가하고 있는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분야와 관련해서는 지난해 NBA 농구 중계가 현장에서 이뤄진데 이어 올해는 터너 스포츠가 준비한 스포츠 비즈니스 이노베이션이 3일 연속 행사로 확대됐다.

테러 대비 보안강화, 백팩 검사 강화, 출입증도 철저하게 확인

 C 스페이스 스토리텔러 세션에서는 모바일부터 가상현실, 비디오 및 디지털 콘텐츠에 이르기까지 영향력 있는 행사자들과 뉴스메이커들의 강연을 통해 브랜드, 엔터테인먼트, 기술 간의 독특한 관계에 대한 이야기, 우수 사례, 사례 연구를 공유한다.

 CES를 주관하는 CTA는 이번에 대화형 정보 플랫폼인 컨버서블(Conversable)이 지원하는 새로운 CES 트위터 가이드(CES Twitter Guide)를 통해 회의 관련 정보를 즉각적으로 제공한다.

   
 

 @CES로 다이렉트 메시지(Direct Message)를 보낼 수 있고 탑 해시태그, 회사 부스, 행사 위치, 발표자 일정, 자주 묻는 질문들(FAQ)에 대한 답변을 얻을 수 있다.

 CES는 또 페이스북 라이브(Facebook Live)와 페리스코프(Periscope)를 통해 박람회 중 인터뷰,전시장관련스트림, 기조연설 등을 청취할 수 있게 할 예정이다. (Facebook.com/CES 및 Twitter.com/CES 에서 청취 가능)

 CES의 고해상도 비디오 b롤은 http://www.CESbroll.com에서 쉽게 다운로드 할 수 있다.

   
 

 한편 CES는 최근 전 세계적으로 테러가 자주 발생함에 따라 특별히 보안을 강화해 철저한 짐검사를 진행하는 한편 출입증에 대한 철저한 보안 검색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 76 -1. 4 층 (상수동 , 한주빌딩 )  |  대표전화 : 070-8866-0617  |  팩스 : 02)477-328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889  |  발행인 : 민경중 |  편집인 : 이승찬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이혜형
Copyright © 2013 세종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