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새벽바람 부동자세와 거수경례 출근인사.
상태바
【포토】새벽바람 부동자세와 거수경례 출근인사.
  • 권오헌 기자
  • 승인 2020.03.31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우석 후보는 43년 전 기억으로 부동자세는 국민의 준엄한 명령 그대로 통일한국, 대한강국을 위해 초개와 같이 목숨을 바치겠다는 의지 표현이며, 거수경례와 충성구호는 국민을 하늘같이 섬기며, 국가와 국민의 안전보장과 평화를 위해 충성을 다하겠다는 의미를 담아 계룡대 제2정문 사거리에서 오전 7시 출근하는 군인과 군무원들에게 거수경례로 시작했다.

박 후보는 1974년 5월 입대하여, 32사단에서 1977년 3월에 병장으로 만기 전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