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계룡시, 2021년 정부예산 확보를 위해 본격 시동
상태바
【계룡】계룡시, 2021년 정부예산 확보를 위해 본격 시동
  • 권오헌 기자
  • 승인 2020.03.23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단계·분야별 전략적 확보방안 마련.. 26건 746억3천만원 확보에 총력
사진제공=계룡시청
사진제공=계룡시청

[세종경제=권오헌 기자]계룡시가 2021년 정부예산 확보를 위해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시는 지난 20일 류재승 부시장을 비롯한 각 부서장 등 30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1년 정부예산 확보 추진전략 보고회’를 개최하고 내년도 정부예산 전망 분석, 사업 발굴, 예산확보 문제점 및 대응전략 등 국·도비 확보를 위한 다각적인 방안을 모색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신규사업 5건 62억원, 계속사업 17건 164억3천만원 등 시 자체사업 22건 226억3천만원과 타 기관사업 5건 516억원, 총 26건 742억3천만원에 대한 확보 전략 등을 중점 논의했다.

시는 올해 예기치 않게 발생한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 세수감소 등으로 정부예산 확보가 더욱 어려워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정부 정책 및 시정발전 방향에 부합하고 사업을 발굴하고 각종 공모사업에 적극 대응한 예산 확보활동을 펼쳐 나갈 계획이다.

사진제공=계룡시청
사진제공=계룡시청

특히, 내년도는 올해 추진하는 2020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를 통해 한 단계 높아진 시 인지도, 문화·관광, 도로 등 도시 인프라를 지속 발전시키고 시민이 체감하는 지역 발전을 이끌 수 있도록 정부예산 확보에 더욱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또 정부예산 편성 순기에 맞춘 단계별·분야별 전략을 수립하고 정부부처, 충청남도, 지역 국회의원 및 도의원 등과 유기적인 공조체제를 유지해 사업 필요성, 타당성 등을 지속 설명하고 설득해 나가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위축 등으로 지자체간 예산확보 경쟁이 더욱 치열해진 만큼 정부예산 상황에 적극 대응하며 내년도 시의 각종 현안 사업이 순조롭게 추진될 수 있도록 국·도비 확보에 매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계룡시의 내년도 신규사업은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긴밀한 생활SOC 확충사업에 중점을 둔▴계룡복합문화센터 건립 62억7천만원 ▴스마트 통합플랫폼 구축 14억원 ▴두계천 종합정비사업 30억원 ▴향적산 공영주차장 조성사업 8억원 ▴계룡역 환승센터 조성사업 10억4천만원이다.

주요 계속사업으로는 ▴병영체험관 33억7천만원 ▴농소지구 도로개설사업 60억원 ▴청소년문화센터 건립 75억9천만원 ▴계룡시 송수관로 복선화사업 35억8천만원 등이다.

또 타 기관에서 시행하고 있는 ▴두마∼연산간 국도대체우회도로건 250억원 ▴서대전IC∼두계3가 도로확장 186억원 ▴지방도645호선 확포장사업 50억원 ▴연산천 종합정비사업 30억원의 차질없는 정부예산 확보를 위해 관계기관과 적극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