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중권의 한마디] 최강욱의 망동, 망조 든 청나라 황실 내시의 횡포 보는 듯
상태바
[진중권의 한마디] 최강욱의 망동, 망조 든 청나라 황실 내시의 횡포 보는 듯
  • 세종경제신문 편집부
  • 승인 2020.01.24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강욱 청와대 공직기강비서관
최강욱 청와대 공직기강비서관

진중권 전 교수는 최강욱 청와대 공직기강비서관이 검찰의 자신에 대한 기소를 '검찰 구테타'라고 말한데 대해, "최 비서관은 자신을 대통령이라고 믿는 모양"이라며, "망조 든 청나라 황실 내시의 횡포를 보는 듯"하다고 자신의 페에스북에 썼다.

다음은 진 전 교수가 24일자 페이스북에 올린 관련 내용:

진중권 페이스북
진중권 페이스북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