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가】김태흠 “홍문종 탈당은  좌파독재 돕는 일” 비판
상태바
【정가】김태흠 “홍문종 탈당은  좌파독재 돕는 일” 비판
  • 권오헌 기자
  • 승인 2019.06.17 2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경제=권오헌 기자]친박계 로 분류되는  김태흠 자유한국당 의원(재선. 충남서천,보령)은 17일 홍문종의원이 탈당과 대한애국당입당과 관련,"선배님의 탈당과 창당선언은 보수우파를 공멸시키고 문재인 좌파독재 정권의 장기집권을 돕는데 촉매 역할을 할 뿐"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이날 '홍문종 선배님께 드리는 김태흠의 고언'이란 제목의  페이스북에 게시된 글을 통해 "언급을 자제하다가 도저히 참을 수가 없어 몇 마디 드린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김태흠 자유한국당 의원[사진=김의원 페이스북 켑처]
김태흠 자유한국당 의원[사진=김의원 페이스북 켑처]

그는 "지금은 갈라졌던 보수우파가 문재인 좌파독재 정권 저지를 위해 보수대통합을 하고 하나가 될 때"라면서 "선배님께서 언급하신대로 박근혜 전 대통령님과 관련해 그러시는 거라면 소의(少義)이고, 본인의 정치적 입지 때문이라면 소리(小利)"라고 주장했다.

이어 "저도 박 전 대통령 탄핵 후 1년 여간 밤잠을 못 이루는 번민의 날을 보냈다"라며 "박 전 대통령께서 최순실 같은 사람을 곁에 둔 것이 화가 났고 온 나라가 마녀사냥 식 여론재판으로 몰아가는 것에 가슴이 아팠다"고 토로했다.

그러면서 "박 전 대통령에게 많은 혜택을 받은 사람들이 제일 먼저 배신하는 염량세태를 보면서 울분을 토하기도 했다"라며 "그러나 이제 지난 과거사에서 벗어나 문재인 좌파독재를 저지하고 흔들리는 국가의 미래를 위해 최선을 다하는 것이 우리 보수우파 정치인의 소명이라고 생각한다"고 주장했다.

김태흠 자유한국당이 페이스북에 게시한 글
김태흠 자유한국당이 페이스북에 게시한 글

이어 "정치가 지향해야 할 것은 대의명분이고 국가적 가치를 실현하는 것"이라면서 "선배님께서 탈당 후 창당을 한다면 정치적 대의명분과 자신이 추구하는 정치적 가치가 무엇인지 먼저 밝혀 주시기 바란다"고 요구했다.

그는 "또 불가피 당을 떠나시려면 혼자 조용히 나가셔야지 추가 탈당을 언급해 당을 흔들어 대는 것도, 대의명분도 가치도 없이 사지(死地)에 함께 하자는 것도 정치적 도의가 아니다"라고 비판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정치인은 유종의 미가 중요하다. 중진 정치인이라면 더 그렇다"라며 "선배님, 지금은 문재인 좌파독재정권의 폭정을 막아내기 위해 범 보수우파가 하나가 돼 싸워야 할 시점이다. 선배님의 행동이 과연 누구를 위한 것인지 잘 숙고해 주시기 바란다"고 끝을 맺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