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충남 택시도 억제된 기본요금 3천300원 내달 올린다.
상태바
【교통】충남 택시도 억제된 기본요금 3천300원 내달 올린다.
  • 세종경제신문
  • 승인 2019.05.12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경제=김유찬 기자]대전·서울등 대부분 지역이 연초에 택시기본요금을 올렸어도,억제되던 충남도내 택시도 내달부터 인상된다.

 요금 인상은 지난 2013년 2800원으로 인상된 뒤 6년만에 3300원으로 500원이 오르게 된다.

2013년 이후 억제되던 충남도내 택시의 기본요금도 내달부터 2800에서 3300원으로 인상된다.[사진=뉴스 1]
2013년 이후 억제되던 충남도내 택시의 기본요금도 내달부터 2800에서 3300원으로 인상된다.[사진=뉴스 1]

택시 요금 인상은 미터기 변경 등을 거쳐 내달부터 시행된다. 

​이는 최근 충남도 소비자정책위원회 심의에서 이같은 내용의 택시요금 인상안을 처리했기 때문이다.

인상내용은 중형 택시를 기준으로 2㎞ 이하 주행 시 기본요금이 2800원에서 3300원으로 500원(17.8%)이나 오른다.

 

​구체적으로 거리 요금은 현행 150m당 100원에서 131m당 100원으로 조정되나,시속 15㎞ 이하 운행 시 부과되는 시간 요금과 심야·시계 외 할증은 그대로 유지되게 된다.

 인상 결정에 따라 1㎞ 당 요금은 평균 17.1%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충남도는  택시 운임·요율 결정 내용을 각 시·군에 통보하면 시·군 별로 지역 여건에 맞게 조정 요율 범위 내에서 요금을 최종 결정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