렘브란트의 '탕자의 귀향'
상태바
렘브란트의 '탕자의 귀향'
  • 이호 기자
  • 승인 2018.07.07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에르미타주 박물관을 찾은 관람객들이 '탕자의 귀향' 그림 앞에서 안내자의 설명을 듣고 있다.

상트페테르부르크 에르미타주 박물관은 과거 제정러시아 시절 차르의 겨울궁전이었다. 18세기 에카테리나 2세 여제 때 유럽으로부터 그림을 비롯한 많은 예술품을 사들였는데, 그것이 지금 러시아의 큰 자랑거리가 되었다. 네덜란드의 렘브란트(1606~1669)가 그린 유명한 작품인 '탕자의 귀향'은 예카테리나 2세 여제가 1766년 사들였다. 이 작품의 제작연도가 1666년이므로 정확히 100년후 러시아로 온 것이다. 특별히 이 작품을 보기위해 에르미타주 박물관을 찾는이들도 많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