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빗썸 전격 압수수색
상태바
경찰, 빗썸 전격 압수수색
  • 정태우 기자
  • 승인 2018.02.02 0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킹사건 관련 자료 확보
 

국내 최대의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 해킹사건을 수사하는 경찰이 1일 빗썸을 압수수색했다.

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어제 오전 부터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있는 빗썸 운영사 비티씨코리아닷컴에 수사관들을 보내 서버 등 해킹 관련 자료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빗썸의 개인정보 관리와 관련한 자료도 압수했다.

빗썸 압수수색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경찰은 밝혔다.

앞서 방송통신위원회는 비티씨코리아닷컴이 개인정보 파일을 암호화하지 않은 채 개인용 컴퓨터에 저장하고, 백신 소프트웨어를 업데이트하지 않는 등 기본적인 보안 조치를 소홀히 한 사실을 확인해 과징금과 과태료를 부과했다.

경찰 관계자는 "방통위의 과징금 부과는 형사 처벌과 무관한 행정적 조치"라며 "종전에 확보한 자료를 토대로 기본적인 침입 형태 등을 확인하고서 경로와 해킹 근원지를 정확히 파악하려는 목적"이라고 압수수색 배경을 설명했다.

얼마 전 일본에서 5천억 원이 넘는 가상화폐를 해킹당한 것에 이어, 가상화폐거래소의 허술한 보안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