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역대급 최강 한파, 전력소비도 연일 신기록 경신
상태바
전국 역대급 최강 한파, 전력소비도 연일 신기록 경신
  • 이승호 기자
  • 승인 2018.01.26 0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오후 4시 30분 최대전력수요 8725만 kw 전날 기록 다시 갈아치워
 

기록적인 한파가 이어지면서 전력수요도 연일 신기록을 경신하고 있다.

전력거래소에 따르면 25일 오후 4시30분 최대전력수요(부하)는 8725만 kW로 전날 세운 역대 최고기록(8628만 ㎾)을 하루 만에 다시 넘어섰다.

다만 공급 예비력은 1190만 kW, 공급 예비율은 13.63%로 현재로선 전력 수급에 문제가 없는 상태다.

앞서 전력거래소는 이번 주 강추위로 인한 난방 수요로 인해 전력 사용이 종전 최대인 8560만 kW를 넘을 것으로 보고 24~26일 사흘간 ‘수요 감축 요청’을 참여기업들에게 예고한 바 있다.

그러나 실제 전력 수요는 이보다 훨씬 늘어나고 역대 기록까지 경신함에 따라 정부의 예측 능력에 대한 비판도 일각에서 제기되고 있다.

정부는 지난달 8차 전력수급계획을 확정하면서 최대 전력수요 전망치를 8520 kW로 예측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