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자수첩] 변화와 분별력
마누라만 빼고 몽땅 다 바꿔라!2천 년대 초 삼성그룹의 이건희 회장이 조직의 개혁을 요구하면서강조한 말입니다.세상의 변화 속도가 상상을 초월할 정도로 빨라지고 있기 때문에뒤처지지 않으려면 나부터 변화 하라는 것이었습니다.이건희 회장의 이 말은 당시 조
김종우   2015-10-20
[기자수첩] 누이 좋고 매부 좋은
지난주에는 간통법 폐지라는 논란의 숙제를 해결하면서, 아직 표류 중인 다른 논란 법안들에 대해 생각해 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사실 간통법이란 숙제를 마쳤다고 했지만 그것이 정답이거나 오답이라 속단할 수 없습니다. 다만 제 사견입니다만 이번 헌재의 결
강소유 객원기자   2015-03-04
[기자수첩] [기자수첩] 삼성 살리기에 앞장선 언론
이동통신 산업전시회 ‘MWC(Mobile World Congress) 2015’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렸다. MWC는 전 세계 이동통신사와 휴대전화 제조사, 장비업체의 연합기구인 GSMA(Global System for Mobile communic
세종경제신문   2015-03-03
[기자수첩] 한예진 국립오페라단 단장에 대한 성악계의 집단 비토
지난 2일 임명된 한예진 국립오페라단 신임 예술감독(단장)에 대한 성악계의 ‘집단 비토(veto)’가 시작됐다. 유례가 없는 일이다.한국성악가협회, 대한민국민오페라연합회, 예술비평가협회, 대한민국오페라포럼, 소극장오페라연합회, 한국오페라연출가포럼 등
박홍규 기자   2015-01-15
[기자수첩] 사람과 노는 야생동물 마못
지난 8월 초순 북인도 라다크에 갔던 길에 라다크의 중심도시 레(Leh)에서 150여km 떨어져 있는 해발 4300m 위의 판공초 호수에 하루일정으로 다녀 온 일이 있다. 한국에서의 요즘 상식으로 보아선 150여km면 왕복에 한나절이면 충분하겠지만.
이정식   2014-10-22
[기자수첩] 씁쓸한 동갑내기 고시 선후배의 대결
임영록, 이건호, 최수현. 요즘 KB금융그룹 내분 사태를 둘러싼 이 세 사람의 대결이 국민의 큰 관심사다. 신문을 펼쳐도 TV를 켜도 이 거물들의 싸움이 헤드라인을 장식한다. 몇 푼 되지는 않지만 꼬박꼬박 저축하는 김 대리도, 내 집 한번 마련하겠다고
민은기 기자   2014-09-11
[기자수첩] 일제때 애국지사 밀고한 천주교 뮈텔 주교
일제때 조선 천주교의 수장이었던 프랑스인 뮈텔(한국명 민덕효, 1854~1933) 주교가 안중근 의사의 사촌동생 안명근(1879~1927)을 일제에 밀고함으로써 식민지 초기 우리 독립운동에 가한 타격은 실로 심대한 것이었다. 뮈텔의 밀고는 신앙인으로서
이청산 기자   2014-04-23
[기자수첩] 관광공사 사장, 또 낙하산 인사인가
한국관광공사 사장에 박근혜 후보 캠프 인사가 내정됐다. 국민대 시각디자인학과 변추석(58) 교수가 내정된 인사다.변추석 교수는 대통령이 최종 임명하면 오는 30일부터 3년의 사장 임기를 시작한다.그는 지난 대선 때 박근혜 후보 캠프에서 미디어 홍보 본
이청산   2014-04-04
[기자수첩]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는 가곡 으로 유명한 김동진 선생이 작곡한 노래다. 작사자는 가곡 로도 유명한 시인 양명문 선생이다.가사와 멜로디가 모두 씩씩하고 웅장하며 애국가를 로 하자는 말이 있을 정도로 가슴에 애국적인 뭉클한 울림이 있는 노래다.다만, 이 노래가 6.25 전
이호   2013-12-31
[기자수첩] 군자와 소인배
사전에 보면 군자는 '학식과 덕행이 높은 사람', 소인 또는 소인배는 '도량이 좁고 간사한 자'라고 쓰여 있습니다. 도량은 '너그러운 마음과 깊은 생각'을 말합니다. 그러니 풀어쓰면 '마음이 너그럽지 못하고 생각이 깊지 못하며 교묘하게 남을 속이는 간
이청산   2013-11-09
[기자수첩] 다시 시작된 국보 1호 숭례문의 수난
우리가 흔히 남대문으로 알고 있는 국보 1호 숭례문이 또다시 문제다. 방화로 소실된지 5년만에 가까스로 복원하여 온 국민이 축제분위기 속에서 새로 우뚝 선 숭례문을 반긴지가 불과 6개월 전이다. 그런데 이 숭례문의 기둥과 서까래 일부가 갈라지고 뒤틀렸
세종경제신문   2013-11-08
 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 76 -1. 4 층 (상수동 , 한주빌딩 )  |  대표전화 : 070-8866-0617  |  팩스 : 02)477-328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889  |  발행인 : 이승찬 |  편집인 : 이승찬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이혜형
Copyright © 2013 세종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