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5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국제/북한] 북한 억류 혼수상태 웜비어 끝내 사망, 미국내 대북 여론 악화
북한에 억류됐다가 혼수상태로 석방됐던 미국 대학생 오토 웜비어(22)가 사망한 것과 관련해 한미 양국 대통령이 조의를 표시하고 대북 강경 여론이 들끓으면서 대화국면으로 전환하려던 문재인정부의 정책이 영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문재인 대통령은 20일 북
김수진 기자   2017-06-20
[국제/북한] 김정은의 친구 '데니스 로드먼' 5번째 방북 왜?
미국의 전직 유명 프로농구(NBA) 선수인 '코트의 악동' 데니스 로드먼이 13일 다섯 번째로 북한을 방문한다고 CNN이 북한 관리의 말을 인용해 12일(현지시간) 보도했다.또 로드먼이 중국 베이징국제공항에서 모습을 보였으나, 기자의 질
김수진 기자   2017-06-13
[국제/북한] 北, 오늘 아침 지대함 미사일 수발 발사
북한이 8일 오전 지대함 미사일 여러 발을 발사했다.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8일 오전 강원도 원산 일대에서 동해방향으로 단거리 지대함 순항미사일로 추정되는 불상 발사체 수발을 발사했다"고 밝혔다.합참은 발사체의 비행거리가 200km인 것으로 분석하고
김수진 기자   2017-06-08
[국제/북한] "덴마크에 가면 소변맥주가 있다!"
덴마크 코펜하겐 국제공항에 도착하면 가장 눈에 띄는 문구가 있다."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나라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칼스버그가 필요한 순간입니다!(Welcome to the World’s Happiest Nation, That Calls for a C
이정선 KOTRA 코펜하겐 무역관   2017-06-07
[국제/북한] 北,오늘 새벽 탄도미사일 발사, 文정부 출범후 3번째
북한이 29일 새벽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또 발사했다.G7 정상회의에서 대북제제 성명을 발표한지 채 하루가 지나지 않은 상황에서 이같은 북한의 실험은 국제사회의 대북압박에 굴하지 않겠다는 의지를 확고히 했다.합동참모본부는 이날 "북한은 오늘
김수진 기자   2017-05-29
[국제/북한] 英맨체스터 공연장 테러의심 폭발사고,19명 사망 50명 부상
미국 팝스타 아리아나 그란데의 영국 공연 중 폭발사고가 일어나 다수의 사상자가 발생했다.영국 맨체스터 경기장에서 22일(현지시간) 발생한 폭발로 인해 19명이 사망하고 약 50명이 다친 것으로 확인됐다.영국 경찰은 성명을 통해 "22일 밤 10시35분
민하은 기자   2017-05-23
[국제/북한] 북,"탄도미사일은 화성-12형" 처음 명칭 공개
북한은 지난 14일 오전 발사한 탄도 미사일이 최대 고도 2111.5km까지 치솟아 787km를 비행했다며 시험 발사 성공을 선언했다.북한 조선중앙통신은 15일자 보도를 통해 전날 발사한 미사일을 ‘화성-12형’이라고 칭하며 이같이 밝혔다.북한이 &#
김수진 기자   2017-05-15
[국제/북한] 타임지,"문재인은 김정은 다룰 협상가"[전문]
제 19대 대통령 선출을 위한 사전투표가 본격 시작된 가운데 미국의 주요 언론들이 더불어 민주당 문재인후보를 집중 조명하는 인터뷰 기사를 게재하는 등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타임지,"북한의 김정은을 다룰 줄 아는 협상가 문재인" 미국의 유력 시사주간지
김수진 기자   2017-05-05
[국제/북한] 트럼프,"정중히(?) 말하지만 한국이 사드비용 내야" 거듭 주장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8일(현지시간) 한국이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에 대한 비용을 지불해야 한다고 거듭 밝혀 한미 양국간의 협정서가 있다는 우리 정부 입장을 무색하게 했다.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워싱턴타임스와의 인터뷰에서 "
문장훈 기자   2017-04-29
[국제/북한] 인도, 한국 제치고 세계 5위 자동차 생산국으로 등극
인도가 한국을 제치고 세계 5위 자동차 생산국으로 등극했다. 자동차 생산기지로 꾸준히 성장하고 있는 인도는 전년과 대비해 8.8% 증가한 449만 대의 차량을 생산해 422만대에 머무른 6위 한국을 제치고 세계 5위 자동차 생산국으로 올라섰다. 이는
이승찬 기자   2017-04-25
[국제/북한] "일본, 통역,요리사라면 외국인도 체류OK"
일본 서비스업에 외국인 취업 쉬워지나!통역이나 요리사, 와인 소믈리에, 의류 디자이너 같은 직종에 종사하고 있다면 일본의 서비스업에 도전하라! 최근 일본 내각부가 급증하는 외국인 관광객에 대응하기 위해 서비스업 분야 일본 체류자격을 완화할 움직임을 보
정혜선 기자   2017-04-10
[국제/북한] 메이 영국총리,"런던 테러, 한국인 부상 심심한 위로"
테레사 메이 영국 총리는 런던 테러사건과 관련, "한국 국민이 부상을 입게 된 데 대해 안타까움을 금치 못하며 당사자들과 가족 및 한국 국민에게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24일 말했다.메이 영국 총리는 이날 오후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
문장훈 기자   2017-03-25
[국제/북한] 덴마크, "정유라 한국 송환 결정", 귀국까지는 상당기간 소요 예상
덴마크 정부가 17일 한국으로부터 송환 요구를 받은 정유라씨에 대해 한국 송환을 결정했다.그러나 정씨측은 송환거부 소송에 들어갈 것으로 보여 귀국하기까지는 상당한 시간이 또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덴마크 검찰은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정 씨를 한국으로 송
이승호 기자   2017-03-17
[국제/북한] 2020도쿄 올림픽 5천개 메달, 폐기물 추출 재생금속으로 만든다
오는 2020년 도쿄 올림픽을 탄소배출 마이너스 친환경대회로 치를 예정인 일본이 금메달도 재생용품으로 만들기로 했다.코트라에 따르면 일본의 도쿄올림픽조직위원회는 소형 가전 폐기물에서 추출한 재생금속으로 올림픽 메달을 만들기로 했다소형 가전 폐기물에서
정혜선 기자   2017-03-10
[국제/북한] 말련,"김정남 암살 관련, 북한 강철대사 48시간내 추방 결정"
말레이시아 당국이 김정남 암살 사건과 관련, 도를 넘는 비난 발언을 해온 자국 주재 강철 북한대사에 대해 48시간이내에 떠나라는 추방결정을 내렸다.말레이시아 외무부는 강철 북한 대사에게 오는 6일 오후 6시까지 말레이시아를 떠나라고 통보했다고 4일(현
문장훈 기자   2017-03-05
[국제/북한] 말경찰,김정남 암살 용의자 북한 국적 리정철 검거
말레이시아 경찰 당국은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 피살 사건의 4번째 용의자인 북한 국적의 리정철(47)을 붙잡았다고 18일 밝혔다. 이 문서에 따르면 17일 저녁 11시 쿠알라룸푸르 시내의 한 콘도에서 이 남성을 붙잡았다. 체포 당시
문장훈 기자   2017-02-18
[국제/북한] 중국, 석탄대신 북한산 LPG 수입키로, 대북원조 재개 논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에 맞춰 북한산 석탄 수입을 제한하던 중국이 북한과 액화석유가스(LPG) 수입 계약을 맺어 사실상 대북원조 개시의 신호탄으로 받아들여지고 있다.중국 단둥 출입경검사검역국에 따르면 17일 중국 펑성성남액화가스가 북한 봉화화학공장과
이승찬 기자   2017-02-18
[국제/북한] 北, '탄도미사실 1발 동해발사', 南,"용납못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시험 발사 위협을 해온 북한이 12일 동쪽 방향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했다.이날 오전 7시55분쯤 발사된 미사일은 500여 km를 날아가 동해상에 떨어졌다. 북한의 미사일 발사는 지난해 10월 사거리 3000km인
이승찬 기자   2017-02-12
[국제/북한] 구글, 페이스북 CEO,"내 가족도 이민자 출신이다" 트럼프에 반기
“나의 조부모도 독일, 오스트리아, 폴란드에서 왔다. 내 아내 프리실라의 부모님도 중국과 베트남에서 왔다. 만약 미국이 문을 개방하지 않았다면 우리는 결코 가족이 되지 못했을 것이다." (마크 주커버그 페이스북 CEO)" “소모적인 (이민제한) 조치로
민경중 대표기자(한국외대 초빙교수)   2017-01-29
[국제/북한] "하랴쇼(좋아요)" 러人, 아시아 음식 열풍에 식재료도 호황
"하라쇼(хорошо. 좋다.훌륭하다는 뜻의 러시아어)최근 러시아의 대도시를 중심으로 아시아 음식 패스트푸드 전문점이 폭발적으로 늘어나면서 러시아 식품시장에서의 아시아 식재료수요가 크게 늘고 있다.구 소련이 붕괴된 이후 러시아 시장은 지난 1990년대
문장훈 기자   2017-01-27
 1 | 2 | 3 | 4 | 5 | 6 | 7 | 8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 76 -1. 4 층 (상수동 , 한주빌딩 )  |  대표전화 : 070-8866-0617  |  팩스 : 02)477-328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889  |  발행인 : 민경중 |  편집인 : 이승찬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이혜형
Copyright © 2013 세종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