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연예방송] 김태호 등 MBC 예능PD들, "김장겸 사장! 이제 그만 웃기고 떠나라"
‘무한도전’ 김태호 PD 등 MBC의 대표적 예능 PD들이 22일 성명을 통해 김장겸 현 MBC 사장 퇴진을 촉구하고 나섰다. MBC 예능 PD 47명은 이날 성명에서 “웃기기 힘들다”며 “사람들 웃기는 방송 만들려고 예능PD가 되었는데 그거 만들라고
민하은 기자   2017-06-23
[연예방송] 조준희 YTN사장 전격사퇴, MBC,KBS 사장은?
박근혜 정부 당시 은행장 출신으로 이례적으로 언론사 사장을 맡았던 조준희 YTN사장이 사의를 표명했다.문재인 정부 출범후 박근혜정부에서 임명된 공영언론사 사장이 스스로 사의를 표명한 첫 사례에서 MBC,KBS등 다른 방송사 사장에게도 어떤 영향을 미칠
민하은 기자   2017-05-19
[연예방송]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직무대행에 고삼석 상임위원 맡아
최성준 전 방통위원장의 퇴임으로 공석중인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직무대행을 고삼석 상임위원이 맡게 됐다.방통위는 12일 원활한 사무처리와 운영을 위해 위원들 간 협의 후 고삼석 상임위원을 위원장 직무대행으로 정했다고 밝혔다.대통령이 임명하는 방통위원장은
민하은 기자   2017-05-12
[연예방송] ‘지역방송발전지원 특별법’에 케이블TV 지역채널 포함해야
현재 지상파 지역방송에만 적용되는 ‘지역방송발전지원 특별법’에 케이블TV 지역채널을 포함시켜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21일 한국방송학회 주최로 서울 상암동 누리꿈스퀘어에서 열린 ‘미디어 현장 속의 방송학: 기술의 진화, 경험의 확장’ 세미나에서 김희
민하은 기자   2017-04-22
[연예방송] 한국방송학회,손석희, 스콧 래쉬 등 호화 연사 초청 학술대회
한국방송학회(회장 강형철 숙명여대 교수)가 주관하는 2017 봄철 정기학술대회가 “미디어 현장속의 방송학: 기술의 진화, 경험의 확장”이라는 대주제로 서울 상암동 누리꿈 스퀘어비즈니스센터에서 21일~22일 양일간 개최된다. 이번 봄철 정기학술대회는 미
민하은 기자   2017-04-19
[연예방송] 페이스북, SBS와 대통령 선거 단독 파트너 제휴
페이스북과 SBS가 19대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공동 콘텐츠 제작을 위한 파트너 제휴를 맺는다. 이번 제휴를 통해 페이스북은 SBS가 대선 기간 중 별도로 제작하는 프로그램을 위해 다양한 데이터를 제공할 예정이며 SBS는 페이스북의 심도 있고 재미있는
민하은 기자   2017-04-14
[연예방송] 청와대 보도개입’ 침묵 KBS 비판 정연욱 기자 승소
이정현 전 청와대 홍보수석의 보도 개입이 드러난 '이정현 녹취록'에 침묵하는 회사를 비판했다는 이유로 '부당 인사발령'을 받았던 KBS 정연욱 기자가 승소했다.서울남부지법 민사13부는 정 기자가 KBS를 상대로 제기한 인사
민하은 기자   2017-03-31
[연예방송] ‘록의 전설’ 전인권, 5월 세종문화회관 첫 단독 공연 개최
촛불집회에서 뜨거운 감동을 준 ‘록의 전설’ 전인권이 세종문화회관에서 첫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전인권밴드는 5월 6~7일 세종문화회관에서 ‘새로운 꿈을 꾸겠다 말해요’란 타이틀로 무대에 오른다. 전인권이 세종문화회관 무대에 오른 적은 있지만 단독 공
민하은 기자   2017-03-29
[연예방송] "아직도 부르는 애니깽, 세실리오 할아버지의 노래 소리"
[세종칼럼=정길화 방송인·언론학 박사] 사진저널리즘에서 세계적 권위를 갖고 있는 단체로 WPPF(World Press Photo foundation 세계보도사진재단)를 들 수 있다.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 본부가 있는 이 재단은 1955년 네덜란드 왕실
정길화(방송인,언론학박사)   2017-02-18
[연예방송] "국민이 KBS 탄핵했다. 고대영 사장 퇴진 촉구"
최순실게이트 정국에서 공영방송 역할을 제대로 하지 못하고 있다는 비판을 받아온 KBS 15년차 이상 기자 104명이 26일 '침몰하는 KBS, 문제는 사장이다. 고대영은 퇴진하라!'라는 성명을 발표하고 변화를 촉구했다. KBS 기자들은
민하은 기자   2016-12-27
[연예방송] "CJ E&M 티빙, 17.1월 실시간 방송 무료, 주가에 긍정영향"
CJ E&M의 디지털 플랫폼 '티빙(TVING)'이 내년 1월 3일부터 tvN, Mnet 등 153개 채널의 실시간 방송(HD)을 무료로 서비스를 실시하고 글로벌 OTT(인터넷 기반의 TV 서비스)시장에 적극 뛰어들면서 주가에 긍정적으로
민하은 기자   2016-12-24
[연예방송] "JTBC 뉴스선호도 45%, 지상파,종편 다 합쳐도 이겨"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정국에서 JTBC 이 지상파 방송을 완전히 제압하며 뉴스 선호도면에서 최고봉을 기록했다. 16일 에 따르면, 13~15일 사흘간 전국 성인 1천4명에게 요즘 어느 방송사의 뉴스를 가장 즐겨보는지 물은 결과 JTB가 45%로 압도적
민하은 기자   2016-12-16
[연예방송] JTBC 뉴스룸, '최순실 태블릿 PC 입수 경위 오늘 다 밝힌다'
JTBC 뉴스룸이 박근혜 대통령 비선실세 최순실 씨의 태블릿 PC 입수경위를 공개한다.'뉴스룸' 측은 8일 오후 '손석희의 뉴스룸'에서 최순실 씨의 태블릿 PC 입수경위와 취재 과정을 상세하게 전하겠다고 8일 밝혔다.JTB
민하은 기자   2016-12-08
[연예방송] 인스타그램 최고 인기 장소는 인천공항, 지드래곤 최다 팔로워
가장 많이 태그된 장소는 ‘인천국제공항’소셜 네트워크 서비스 인스타그램(Instagram) 사용자 가운데 가장 많이 태그된 장소는 연간 5천만명이 드나드는 인천국제 공항인 것으로 분석됐다.인스타그램이 2016년 올 한 해 동안 가장 많은 인기를 얻은
민하은 기자   2016-12-02
[연예방송] "中 한류 전면 금지령" 경제, 연예계 휘청!
중국이 미국의 한반도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한국 배치 결정과 관련, 이른바 ‘한류 금지령(한한령·限韩令)’을 내렸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경제계와 연예계가 바짝 긴장하고 있다.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와 바이두에는 웨이스관차성(
민경중 대표기자(한국외대 초빙교수)   2016-11-21
[연예방송] 무기력했던 MBC노조, '청와대 방송중단' 투쟁깃발 다시 들어
박근혜·최순실 게이트를 적극적으로 보도하지 않는 언론, 특히 '공영방송'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가 높은 가운데 MBC에서 "제대로 보도하자"는 노조 피케팅을 물리적으로 막는 일이 벌어졌다.CBS 노컷뉴스 보도에 따르면 전국언론노동조합 MB
정혜선 기자   2016-11-02
[연예방송] 손석희를 사랑할 수 밖에 없는 이유,"겸손하고 또 겸손"
"겸손하고 자중하고, 또 겸손하고 자중합시다""단독보도가 사람들을 속시원하게 한 면도 있지만"최근 '최순실 사건'을 연일 특종 보도하며 대한민국의 주목을 받고 있는 JTBC 손석희 보도국사장이 지난 25일 보도국 직원들에게 보낸 이메일이
민하은기자   2016-10-26
[연예방송] "SBS,'그것이 알고싶다'가 진짜를 알게 해줬다"
SBS가 22일 '그것이 알고싶다'에서 다룬 '살수차 9호의 미스터리-백남기 농민 사망사건의 진실' 방송이 큰 반향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날 방송은 지난 2015년 11월 14일 쌀값 인상을 요구하며 민중총궐기에 참가했던
이혜형기자   2016-10-23
[연예방송] 영화 ‘유전자룰렛’개봉, GMO가 늘면 어린이질병도 는다
유전자변형기술의 실패 결과를 그대로 보여주는 다큐멘터리 영화 (Genetic Roulette: The Gamble of our Lives)(감독: 제프리 스미스 Jeffrey M. Smith)의 국내 첫 대중상영회가 22일 저녁 7시 30분 서울 종로
이승호 기자   2016-07-21
[연예방송] 송중기, 박보검, '박유천과 룸살롱 동석 찌라시는 사실무근'
배우 송중기와 박보검 측이 최근 퍼지고 있는 증권가 정보지 루머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밝히는 한편, 최초 유포자를 고소하겠다고 알렸다.송중기와 박보검의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의 한 관계자는 1일 “두 사람과 관련된 루머는 사실이 아니다”라면서 “최초
이승찬   2016-07-01
 1 | 2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 76 -1. 4 층 (상수동 , 한주빌딩 )  |  대표전화 : 070-8866-0617  |  팩스 : 02)477-328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889  |  발행인 : 민경중 |  편집인 : 이승찬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이혜형
Copyright © 2013 세종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