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1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중국] '중국 대륙의 물류전쟁' 징동의 승부수 성공할까?
[세종경제신문=민경중 대표기자, 심한솔 인턴기자(한국외대)]중국 전자상거래시장에서 알리바바와 치열한 경쟁을 벌이다 경영난을 겪어온 2위 업체 징동(京东)이 새로운 물류서비스 시장에 진출하는 승부수를 던졌다. 중국의 2위 전자상거래업체인 징
민경중 대표기자, 심한솔 인턴기자(한국외대)   2016-12-03
[중국] 중국판 '김영란법' 강력한 접대낮술 금지령, 숨바꼭질 음주 성행
【세종경제신문=민경중 대표기자/김옥희 인턴기자(한국외대)​】중국판 ‘김영란법’으로 불리는 공무 집행 중 음주 절대 금지 등 8가지 규정이 중국에서 실시된 지 4년이 지났지만 여전히 말단 간부들이 변칙적으로 음주를 하는 등 규정 위반 사례가
민경중 대표기자/김옥희 인턴기자(한국외대)   2016-12-01
[중국] 삼성 첫 추월 中 화웨이, 마냥 좋아할 수 없는 이유는?
(세종경제신문=이승찬기자/김옥희,임헌성 인턴기자(한국외대)최근 중국의 화웨이 스마트폰이 3/4분기 실적에서 삼성을 최초로 초월했다는 분석 보고서가 나왔다. 그렇다면 과연 화웨이 스마트폰이 정말로 얼마나 잘나가고 있을까?최근 스트레티지 어낼리틱스 발표에
이승찬기자.김옥희.임헌성 인턴기자(한국외대)   2016-11-30
[중국] 실적 부진 샤오미, 진짜 '좁쌀' 되나!
샤오미 글로벌 부사장 위고 바라는 "최근 회사의 이익증가율은 스마트홈 시스템과 모바일 생태계에서 기인되는 것이라고 밝히면서 스마트폰 판매량의 감소는 회사에 큰 영향을 끼치지는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2014년 샤오미가 유상증자를 진행할 때 투자자들
정경호 인턴기자(한국외대)   2016-11-28
[중국] "중국 동방항공이 두 차례 성명을 발표한 까닭은?"
(세종경제신문=박신영 인턴기자(한국외대)· 민경중대표기자(한국외대 초빙교수)중국의 소셜미디어 웨이보에는 27일 정오부터 공항 셔틀버스 안에 쓰러진 여자 승객을 찍은 사진 한 장과 함께 ‘비행기와 셔틀버스가 위험하게 부딪혔다’는 소식이 긴급하게 퍼졌다.
박신영 인턴기자(한국외대), 민경중 대표기자   2016-11-28
[중국] "중국내 천연가스, 석유제품 거래소 26일부터 정식 개장"
중국에서 생산되는 천연가스와 석유 관련 제품을 거래하는 중국 국가급 에너지 거래소가 26일부터 정식으로 출범했다. 중국국가발전개혁위원회는 26일 쉬사오쓰 회장과 양슝 상해시 부서기 왕이린 중국석유 공동대표등이 참석한 가운데 상하이석유천연가스거래센터 개
정겨운 인턴기자   2016-11-27
[중국] 당신이 중국에 산다면 이번 연말 꼭 알아야할 4가지 변화
年底前还有这四件大事会发生 将影响你生活이번 연말, 중국에서 생활하는 당신에게 일어날 4가지 변화中新网北京11月23日电(记者 李金
심한솔 인턴기자   2016-11-24
[중국] 中國 "완전 무인자동차 시대의 첫 여정이 시작됐다"
중국의 검색업체인 바이두가 추진중인 무인주행 자동차가 또 한번 업그레이드된 최신 기술을 선보이면서 관련업계를 깜짝 놀라게 하고 있다. 지난 18일까지 중국 우전에서 진행된 제 3차 세계인터넷컨퍼런스 총회 현장에서는 베이치신넝위엔(北汽新能源)과 바이두(
정경호 인턴기자   2016-11-24
[중국] 中언론,"한국 검찰,박대통령,최순실과 공동정범"긴급 속보
중국의 주요언론언론들은 20일 일제히 한국 검찰의 박근혜 대통령과 최순실 게이트에 대한 수사결과를 신속히 전하며 100만 촛불 민심이 더욱 거세질 것으로 예상했다.중국 관영 신화통신과 환구시보인터넷판은 한국 검찰이 박근혜 대통령을 최순실 게이트의 공동
민경중 대표기자(한국외대초빙교수)   2016-11-20
[중국] "낭떠러지 절벽 기어 올라 등하교 심금 울린 학생들에 새 길 마련"
매일 해발 1천400미터 산 너머에 있는 초등학교를 가기위해 천길 낭떠러지 절벽을 기어 올라야 했던 중국의 어린 학생들이 이제 더 이상 위험한 나무 계단을 오르지 않게 됐다고 중국 언론들이 보도했다. 중국 스촨성 량산아쓰레얼촌 레이얼 초등학교 학생 2
민경중 대표기자(한국외대초빙교수)   2016-11-20
[중국] 구글 넥서스폰 10초만에 '뚝딱' 해킹,中해커 우승
구글의 넥서스6p, 아이폰6S, 갤럭시S7 세 종류의 스마트 폰 가운데 가장 해킹에 약한 것은 어떤 것일까요? 정답은 구글 넥서스 6p가 10초만에 해커들에게 뚫려 가장 보안성이 취약한 것으로 드러났다. 최근 일본 도쿄에서는 세계 정상급 해커대회인 M
이수연 인턴기자   2016-11-19
[중국] 中생수회사, 실종 아동 얼굴 생수병에 새겨 미아찾기 나서
최근 중국에서 한 생수회사가 실종된 아동들의 사진과 기본정보를 생수병에 인쇄해 소비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받고 있다. 중국에서는 ‘아동’을 보배를 뜻하는 바오베이(宝贝)라고 부른다. 그래서 실종된 아동들을 집으로 돌려보내자는 운
임헌성 인턴기자(한국외대)   2016-11-18
[중국] "백두산 화산 폭발 가능성 2019년까지 68%...대비 서둘러야"
2016년 9월 경주를 강타한 규모(MI) 5.8의 지진과 그 지진으로 인해 피해를 겪은 경주의 모습은 한반도에 발생 가능한 자연재해에 대한 경각심을 다시 한 번 불러일으키는 계기가 되었다. 경주의 지진은 태풍과 홍수 이외의 요인으로 인한 재해에 대해
정기웅 연구원(한국외대 국제지역연구센터   2016-11-17
[중국] 왜 유독 아이폰은 겨울에 자주 갑자기 꺼질까?
최근 겨울철 기온이 떨어지면서 실외에서 아이폰을 사용하던 도중 갑자기 배터리가 많이 남아있는데도 자주 꺼지는 현상을 겪는다. 왜 그럴까? 다른 휴대폰과 달리 유독 아이폰계열에서 자주 발생한다. 심지어 배터리 잔량이 40%나 남아있는데도 통화중 꺼져 당
안재홍 인턴기자(한국외대)   2016-11-17
[중국] 상하이 성별 구분 없는 화장실 시범운영에 반응 엇갈려
중국 상하이시가 최근 성별구분이 없는 화장실을 지어 시범운영에 들어갔지만 네티즌들의 반응이 찬반으로 갈려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중국 언론에 따르면 10개의 화장실 칸을 연결한 ‘무성별 화장실’은 사람이 사용하고 있을 경우 문에 부착된 LED스크린이
모은양 인턴기자   2016-11-14
[중국] 베이징 공기 올해 호전, 11월 난방 공급시작되면 다시 악화될 듯
공기질이 최악이라는 평가를 받아온 베이징의 대기 상태가 호전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14일 베이징 환경보호국에 따르면 10월까지 올해 PM2.5(초미세먼지) 누적농도는 64㎍/㎥로 6.8%감소하였으며 대기품질이 양호한 날은 172일로 지난해와 비교해
정겨운 인턴기자   2016-11-14
[중국] [특집]중국에 가면 꼭 가봐야 할 10대 외식 프랜차이즈는 어디?
중국인들은 먹는 것을 가장 중시한다(民以食为天)는 옛 말처럼 식(食)문화는 중국을 설명하는 중요한 키워드이다 중국 국가통계국에 따르면 중국의 외식업 시장 규모는 3조 2천억위안(한화 548조원)으로 우리나라 1년 예산을 훌쩍 뛰어 넘는다.
민경중 대표기자(한국외대 초빙교수)   2016-11-14
[중국] "전 세계 담배 45% 소비 중국, 20년만에 처음 담배 소비 줄어"
전 세계 담배 소비량 1위인 ‘흡연대국’ 중국이 금연 정책 시행과 함께 20년만에 담배 소비량이 줄고 있다. 중국 국가연초제조전매국에 따르면 작년 중국 총 담배 판매량은 4979만 상자로 전년대비 2.4%가 줄었으며, 1995년 이후 약 20년 만에
민경중 대표기자(한국외대 초빙교수)   2016-11-13
[중국] 중국의 일대일로(一帶一路)에 담긴 7가지 지전략적 속셈은?
올해 3월 중국의 양회에서는 13차 경제개발 5개년 계획의 핵심 과제인 지역경제 발전에 대한 실천 방안으로 '일대일로' 전략을 추진시켰다.일대일로(一帶一路: One Belt, One Road)는 중앙 및 서부 아시아를 통해 중국과 유럽을
김송죽 상임연구위원(이대 이화사회과학원)   2016-11-13
[중국] 잘나가는 알리바바, 왜 신링쇼우(신유통· 新零售 )올인하나?
중국의 최대 전자상거래 기업인 알리바바(阿里巴巴 마윈 회장)가 새로운 변신을 꾀하고 있다. 알리바바가 최근 발표한 3분기 재무보고에 따르면 매출은 342억9200만 위안(약 5조76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5% 급증한 것으로 나나타났다. 그 중
심한솔 인턴기자   2016-11-1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동구 성안로 13길 28-2   |  대표전화 : 02-477-3291  |  팩스 : 02)477-328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889  |  발행인 : 고재원 |  편집인 : 고재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이승찬
Copyright © 2013 세종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