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9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국제/북한] 쿠바 공산 혁명의 불사조 피델 카스트로 90세로 타계
쿠바 공산혁명 지도자 피델 카스트로가 26일 타계했다. 향년 90세.그는 그동안 세계 국가 지도자 가운데 최장기 집권기록을 가진 바 있다.피델 카스트로는 1926년 8월 쿠바 동쪽 끝 올긴(Holguin) 주의 한 소도시에서 출생했다.부유한사탕수수 농
민하은 기자   2016-11-26
[국제/북한] 트럼프 3大키워드=성공 비즈니스맨, 베스트셀러 작가, 미디어스타
Keyword 1. 성공한 비즈니스 맨트럼프는 일반적으로 기업 경영인으로 알려져 있다.그러나 이는 빙산의 일각으로 트럼프는 사회 여러 방면 에서 활약하고 있다. 트럼프를 세 개의 키워드로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 첫 번째 키워드는 ‘성공한 비즈니스 맨’
임현택 기자   2016-11-09
[국제/북한] 독일계 3세 트럼프"뉴욕 부동산왕이 진짜 미국 넘버원됐다"
독일 이민자 3세인 트럼프는 1946년 6/14일 뉴욕시 퀸즈(Queens)에서 5남매 중 4째로 태어났다.당시 퀸 즈 지역은 백인 이외는 거의 살지 않는 동네였다. 이와 관련, 뉴욕타임스는 ‘오늘날 트럼프의 배타적 이민 정책의 뿌리는 여기서 시작됐다
정혜선 기자   2016-11-09
[국제/북한] 트럼프 대통령 당선 예측,마이클 무어 글 성지순례 됐다!
2016년 미국 대통령선거에서 공화당 트럼프가 승리할 가능성이 오후 1시 40분 현재 95%까지 확실해졌다. 미국의 대통령으로 트럼프가 확실해지면서 지난 7월 영화감독 마이클 무어가 허핑톤 포스트 블로그에 올린 "트럼프가 승리할 이유 5가지 이유"(5
민경중 대표기자 (한국외대 초빙교수)   2016-11-09
[국제/북한] 美 대선 대이변, 트럼프 당선 가능성 높아!
8일(현지시간) 미국 대선 개표가 중반으로 접어든 가운데 공화당 도널드 트럼프가 선거인단 167명을 확보하며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122명)을 완전히 압도하고 있다.CNN방송은 트럼프가 텍사스, 아칸소, 노스다코다, 사우스다코다, 와이오밍, 네브레스카
이혜형 기자   2016-11-09
[국제/북한] "활주로 선상 충돌 극적으로 피해 이륙한 기장 5억 상금 받아"
지난 10월 11일 긴 국경절 연휴를 끝내고 여전히 항공기들로 붐비던 중국 상하이 홍치아오 공항 활주로. 동방항공소속 A320여객기(기장 허차오)가 엔진의 최대 출력을 올리고 막 이륙을 위해 전속력으로 달리고 있었다. 이륙 하려던 순간 눈앞에서 막 활
정효욱 인턴기자   2016-11-07
[국제/북한] 26개국 초고속인터넷 만족도 조사, 한국1위 중국 14위
26개의 국가 중, 한국이 초고속인터넷 만족도 1위를 차지하며 IT인프라 1위의 체면을 지켰다. 같은 조사에서 중국은 14위, 호주는 23위를 차지했다.중신망이 25일 외신을 인용해, 전 세계에서 앞서가는 시장 연구를 하는 Ipsos가 26개 국가를
정승국 인턴기자   2016-10-28
[국제/북한] 러시아, 원격 레이저빔으로 휴대전화 충전 실험 첫 성공
러시아 우주과학연구기관이 최근 신형 레이저 수신 전환 장치를 사용해 1.5Km 밖에서 발사한 레이저를 전기로 전환시켜 휴대폰을 한 시간동안 충전하는데 처음으로 성공했다. 러시아 언론들에 따르면 에너지 로켓우주회사’(약칭‘에너지그룹’)는 모스크바 부근
전은실 인턴기자   2016-10-14
[국제/북한] 중국 첫 패스트푸드 '맥도날드' 26년만에 쇠락위기
중국내 첫 패스트푸드기업인 ‘맥도날드(마이땅라오·麦当劳)’가 26년 만에 ‘쇠락상태’에 접어들었다. 맥도날드는 지난 1990년 10월 8일 선전지역에 처음 직영매장을 낸 것을 시작으로 중국 시장에서 성장을 거듭해
원슬범 인턴기자(한국외대 중국문학)   2016-10-12
[국제/북한] "일본 자본, 중국에서 대거 철수(?)"SNS괴담에 中상무부 나서
최근 중국의 인터넷과 SNS에는 “일본 자본이 중국에서 대거 철수를 요구했다는 빠르게 퍼지고 있는 것과 관련, 중국 상무부가 이례적으로 사실이 아니라는 점을 밝혔다. 중국 상무부 션단양 대변인은 9일, “중국은 일본과의 무역 합작에 대한 언론의 관심에
박신영 인턴기자(한국외대 경제학과)   2016-10-11
[국제/북한] 중국 위안화 1일, SDR 편입, 달러,유로 이어 3번째 국제貨
중국 위안화가 국제통화기금(IMF)의 특별인출권(SDR Special Drawing Rights) 구성 기반통화에 정식으로 편입된 데 대해 현지 매체들은 중국 경제의 상징적 사건으로 인민폐의 국제화를 이룬 것이라고 평가했다.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는
장봄희 인턴기자(한국외대 중국언어문화학부 1)   2016-10-02
[국제/북한] 미안먀판 '배달의 민족' 푸드 딜리버리 산업이 뜬다!
오랜 군부정권 종식과 함께 서방국가 제제가 풀리면서 ‘기회의 땅’이라고 불리는 미얀마에 미얀마판 ‘배달의 민족’인 온라인투오프라인(O2O) 푸드 딜리버리 서비스가 처음으로 등장했다. 미얀마 최초의 O2O 푸드 딜리버리 서비스인 ‘Yangon Door
민경중 대표기자   2016-10-01
[국제/북한] 중국 소득격차 줄고 있지만 富편중은 더 심화중
중국의 빈부 격차는 갈수록 조금씩 좁혀지고 있지만 빈곤층이 더 어려워지는 것보다는 부유층이 더 부자가 되는 현상으로 변하고 있다.중국 국가통계국 조사에 따르면 한 국가의 가계소득의 계층별 분배 상태를 측정하는 지니계수가 2008년 이후로 7년연속 내리
민경중대표기자,나영 인턴기자(한국외대)   2016-09-28
[국제/북한] 미국,뉴욕, 미네소타 도심 폭발과 흉기난동으로 수십명 부상
주말을 맞아 미국 뉴욕 번화가와 뉴저지, 미네소타 쇼핑몰 등에서 강력한 폭발과 흉기 난동사건이 발생,수십명이 다치면서 전 미국에 다시 테러 공포가 확산되고 있다.17일(현지시간) 밤 8시 30분께 미국 뉴욕 맨하튼의 남서부 첼시 지역에서 엄청난 폭음과
김수진 기자   2016-09-18
[국제/북한] 北, 5차 핵실험 강행, 한반도 긴장 최고조
북한이 9일 정권 수립일을 맞아 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 핵실험장에서 5차 '핵탄두 폭발 실험'을 강행했다. 진도 5.0 규모에 10kt 정도의 위력으로 지난 2006년 10월 9일 1차 핵실험 당시 진도 3.9규모 이후 강도가 높아져 현
민경중 대표기자   2016-09-09
[국제/북한] 화웨이, 샤오미도 모바일 페이 시장에 뛰어들었다!
[중국 선전=세종경제신문 박강웅객원특파원] 최근 모바일 페이의 열기가 더욱 뜨거워지고 있는 가운데, 중국의 스마트폰 브랜드의 양대산맥 화웨이와 샤오미도 모바일 페이 경쟁에 뛰어들 전망이다.두 기업이 내놓는 모바일 페이와 기존 애플페이, 삼성페이와의 가
선전=박강웅 객원특파원   2016-09-02
[국제/북한] 폭스콘,"우리가 애플 하청 업체라고? NO"
애플의 아이폰 하청으로 최고가 된 대만의 폭스콘(회장 궈타이밍)이 VR,사물인터넷 등으로 사업을 다각화하면서 화려한 변신을 꿈꾸고 있다. 대만 최대 기업이자 세계 최대 EMS(전자제품 위탁생산 서비스) 기업인 팍스콘은 작년 매출액 1405억달러로 대만
민경중 대표기자   2016-08-26
[국제/북한] "중국 짝퉁 걱정 이제 그만" QR코드로 가려낸다
(중국 선전=박강웅 객원특파원) '가짜(산자이) 천국' 중국의 오명을 벗기기 위한 중국당국의 움직임이 처절하다.선전시 검사검역국은 검역기술연구원이 직접 개발한 크로스보더 전자상거래 품질 확인 공공 서비스 플랫폼을 적용, 본격 시행에 들어
(선전=박강웅객원특파원)   2016-08-25
[국제/북한] 프랑스, 인공망막 시스템 개발, 시력 회복에 청신호
프랑스의 스타트업 기업이 인공망막 시스템으로 유럽 CE 인증을 획득하면서 시각장애인들의 시력 회복에 청신호가 켜졌다. 프랑스 언론보도에 따르면 스타트업기업인 픽시움비지옹은 인공망막 시스템 아이리스 II를 개발해 환자 임상실험에 성공한 사례로 최근 유럽
김수진 기자   2016-08-24
[국제/북한] '13억 중국인 마라톤 열풍' 파오부경제 참여 호기
13억 중국인들이 마라톤과 사랑에 빠지면서 마라톤 관련 산업이 호황을 맞고 있고 우리 기업의 중국 진출에도 큰 호기가 될 수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KOTRA 우한 무역관에 따르면 건강과 운동에 관심을 갖는 중국인들 사이에 '마라톤 열풍'
민경중대표기자   2016-08-23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세종본사 : 세종특별자치시 한누리대로 2150 스마트허브2동 709호   |  대표전화 :044-864-5303   |  팩스 :044-864-5302
서울본사 : 서울특별시 강동구 성안로13길 28-2   |  대표전화 : 02-477-3291   |  팩스 : 02-477-328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889  |  공동대표 : 신수용ㆍ고재원 |  발행ㆍ편집인 : 신수용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정근보
Copyright © 2013 세종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